[오늘날씨] '최강 한파' 서울 아침 -13도... 서해안 폭설
[오늘날씨] '최강 한파' 서울 아침 -13도... 서해안 폭설
  • 권보견 기자
  • 승인 2018.01.11 0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연합뉴스>

목요일인 11일 날씨는 전국이 대체로 맑지만 최강 한파가 이어지겠다. 일부 지역에는 눈이 올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오늘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충남과 전라도, 제주도는 구름이 많고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면서 "이번 추위는 13일까지 이어지며 아침 기온이 내륙지역에는 -10도 이하로, 일부 중부내륙은 -15도 이하로 떨어지는 곳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예보했다. 

12일 오전까지 충남과 호남의 예상 적설량은 5∼15㎝다. 특히 전북과 전남 서해안에는 최대 20㎝ 이상 눈이 쌓이겠다. 제주는 12일 오전까지 산지에 최대 50㎝ 이상 눈이 쌓이겠고, 산지를 제외한 곳에는 2∼7㎝의 적설이 예상된다.

같은 기간 예상강수량은 제주도 5~30㎜, 충남서해안, 전라도 5~10㎜다.

바다의 물결은 0.5~5.0m으로 비교적 높게 일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중부와 남부내륙에는 한파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북쪽으로부터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기온이 낮아 춥겠다"며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춥겠으니 건강관리에 주의가 요구된다"고 말했다. 

또한 "이날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낮 기온도 영하권에 머물 전망이어서 가축의 동사, 비닐하우스 작물의 동해, 수도관 동파 등 피해가 없게 유의해야 한다. 서해안과 남해안은 바람이 강하게 불겠으니 시설물 관리에 주의해야 한다"며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