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교육출판
한국인, 평균 토익 679점 세계 몇위?...튀니지보다 못하고 일본보다는 훨씬 잘한다

[독서신문] 지난해 우리나라의 평균 토익 점수는 679점으로 토익 응시국가 중 19위를 차지했다.

이는 시원스쿨이 운영하는 프리미엄 토익 인강 브랜드 ‘시원스쿨랩’이 토익 시험을 주관하는 미국교육평가원(ETS)이 발표한 ‘2016년 국가별 토익 점수 리포트’를 분석한 결과 밝혀진 사실이다.

ETS는 2016년 한 해 동안 최소 500명 이상 토익 시험에 응시한 국가들을 대상으로 평균 토익 점수 및 토익 시험 응시 목적 등을 조사해 발표했다.

평균 토익 점수를 대륙별로 살펴보면 ▲유럽이 평균 708점으로 가장 높았고, 다음으로 ▲아프리카 660점 ▲서아메리카 637점 ▲북아메리카 627점 ▲아시아 575점 순으로 집계됐다.

평균 토익 점수를 국가별로 살펴보면, 캐나다가 833점으로 1위에 올랐고 ▲ 2위는 독일(789점) ▲3위 스위스(783점) ▲4위 벨기에(782점) ▲5위 체코(767점) ▲6위 코스타리카(756점) ▲7위 이탈리아(744점) ▲8위 요르단(732점) ▲9위 레바논(729점) ▲10위 프랑스(720점) 순으로 나타났다.

아시아 국가 중에는 필리핀이 709점(전체 12위)으로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한국은 679점으로 전체 국가 중 19위, 아시아 국가들 중에서는 2위에 올랐고, 말레이시아가 644점으로 아시아 국가중 세번째로 평균 토익 점수가 높았다.
그 외 아시아 국가들의 평균 토익 점수는 ▲ 인도(596점) ▲중국(586점) ▲대만(534점)으로 모두 600점 미만이었고, 특히 토익 시험 종주국인 일본은 516점으로 하위권에 머물렀다.

토익 응시자의 연령별 토익 점수는 ▲26~30세 집단이 639점으로 가장 높았고, ▲21~25세 617점 ▲31~35세 599점 ▲36~40세 573점 ▲41~45세 557점 ▲46세 이상 544점 ▲20세 미만 492점 순이었다.

토익 응시자의 직업별 평균 토익 점수는 ▲무직 집단이 665점으로 가장 높았고, ▲직장인 집단은 558점으로 가장 낮았다.

ETS의 국가별 평균 토익 점수 분석 자료에 대해 시원스쿨영어연구소 신승호 부소장은 "토익은 아카데믹한 내용을 테스트 하는 토플과는 달리 전세계에서 응시인원이 가장 많은 실용 영어시험이기 때문에 이번 분석 결과는 우리나라의 실용 영어 능력의 현실을 보여주는 참고자료가 될 수 있다"고 설명하고 "한국인의 토익 점수는 2013년 632점(30위), 2014년 646점(23위), 2015년 670점(18위), 2016년 679점(19위)으로 꾸준히 상승 중인 것으로 비추어볼 때 한국의 영어 교육이 일부 우려와는 달리 전반적으로 잘 이루어지고 있다는 걸 보여주는 방증이다”고 덧붙였다. / 엄정권 기자

국가별 평균 토익 점수(상위 30위)

순위

국가

평균 토익 점수(점)

1위

캐나다

833

2위

독일

789

3위

스위스

783

4위

벨기에

782

5위

체코

767

6위

코스타리카

756

7위

이탈리아

744

8위

요르단

732

9위

레바논

729

10위

프랑스

720

11위

포르투갈

713

12위

필리핀

709

13위

러시아

706

14위

콜롬비아

705

15위

아르헨티나

702

15위

모로코

702

17위

스페인

699

18위

튀니지

694

19위

한국

679

20위

칠레

661

21위

알제리

645

22위

말레이시아

644

23위

레위니옹

639

24위

우크라이나

629

25위

카메룬

627

25위

브라질

627

27위

페루

626

28위

코트디부아르

617

29위

그리스

602

30위

세네갈

599

 

엄정권 기자  tastoday@naver.com

<저작권자 © 독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엄정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인터뷰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