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예술종합학교 총장에 김봉렬 총장 연임
한국예술종합학교 총장에 김봉렬 총장 연임
  • 신동훈 기자
  • 승인 2017.08.23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예술종합학교 최초 직선제와 간선제로 선출, 연임 총장
<사진=문화체육관광부>

[독서신문] 김봉렬 한국예술종합학교 총장이 연임에 성공했다.

김봉렬 총장 연임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는 김봉렬 현 한국예술종합학교 제7대 총장이 제8대 총장으로 다시 임명되었다고 23일 밝혔다. 김 총장의 임기는 4년으로, 현 재임기간이 끝나는 다음 날인 8월 26일부터 2021년 8월 25일까지다.

2013년 직선제를 통해 제7대 총장에 선출되었던 김봉렬 총장은 간선제가 도입된 이후 제8대 총장에 취임하게 됨으로써, 한국예술종합학교 최초로 총장 직선제와 간선제 모두를 통해 선출돼 연임하는 총장이 됐다.

김 총장은 그동안 국가영빈관 삼청장, 프랑크푸르트 한국정원 등을 설계하고 여주 영릉 종합정비계획에 참여했다. 또한 문화재위원, 한국건축역사학회 회장 등을 역임하면서 한국 고건축 발전을 위해 활발한 활동을 펼쳐왔다. 그의 저서인 '한국의 건축', '김봉렬의 한국건축 이야기', '가보고 싶은 곳 머물고 싶은 곳' 등을 통해 대중에게도 널리 알려져 있다.

김 총장은 1997년부터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로 재직하면서 후학 양성에 힘쓰는 한편 교학처장(2001~2005), 기획처장(2007~2009), 미술원 건축과장(2012)을 역임하고, 2013년부터 제7대 총장을 맡아 업무 능력을 인정받으며 학교 발전에도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김 총장은 2013년 8월 ‘한예종의 중창(重創)’을 표방하며 취임한 이후 대학로 교사 개관과 서초동 교사 새단장(리모델링), 통합캠퍼스 마련을 위한 ‘캠퍼스 2025’를 추진해왔다. 아울러 새로운 예술의 흐름에 대응하기 위해 융합예술센터를 설립하고 국내 예술대학 최초로 지주회사를 설립했다.

특히, 2016년 세계 최고 권위의 큐에스(Quacquarelli Symonds, QS) 세계대학평가에서 한국예술종합학교가 공연예술 부문 46위를 차지하며 아시아에서 유일하게, 국내 대학 중 최초로 50위권에 진입하는 등 세계적 예술대학으로서의 위상을 높였다고 평가 받는다.

이밖에도 김 총장은 한국예술종합학교가 아시아 예술교육의 중심이 될 수 있도록 청년예술가들의 중국 진출을 위한 ‘향 중국(向 中國) 프로젝트’를 비롯해 ‘한․중․일 문화올림픽’, ‘캠퍼스아시아’ 등 굵직한 국제교류 사업 등을 새롭게 추진하고 있다. 

문체부는 25년이라는 짧은 역사에도 불구하고 세계적인 예술가들을 배출하며 국내외적으로 주목받고 있는 한국예술종합학교가 김 총장의 전문성과 추진력을 바탕으로 우리나라 최고의 국립예술대학으로서 내부적으로 기틀을 다지고, 대외적으로도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재임명 배경을 밝혔다. / 신동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