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크린 공략에 나선 순정남 지현우와 명랑녀 임정은
스크린 공략에 나선 순정남 지현우와 명랑녀 임정은
  • 관리자
  • 승인 2006.03.13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라마<올드미스 다이어리>에서 누나들의 애간장을 녹인 ‘지pd’ 지현우와 드라마<변호사들>에서 인상적인 연기와 청초한 마스크로 주목받은 신예 임정은이 청춘 멜로 <사랑하니까, 괜찮아...>로 스크린 공략에 나선다.

지현우는 시한부인생을 살고 있는 여자친구와의 후회제로 사랑에 도전하는 킹카 역사상 최고의 순정남 ‘민혁’을 연기하고, 임정은은 추억제로의 사랑에 도전하는 시한부 역사상 최고의 명랑녀 ‘미현’을 연기한다.

<사랑하니까, 괜찮아...>는 드라마<파리의 연인>과 <프라하의 연인>등 감성적 사랑을 주옥같은 대사로 전하는 김은숙 작가와 <청춘>이후 6년 만에 복귀하는 멜로 거장 곽지균 감독, 그리고 2006년 최고의 기대주로 꼽히고 있는 상큼한 뉴 페이스들의 결합이 빚어낼 사랑이야기라 벌써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독서신문 1400호 [2006.3.1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