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여대, 정문입구 캘라그라피 활용한 ‘이화글판’ 새 단장
이화여대, 정문입구 캘라그라피 활용한 ‘이화글판’ 새 단장
  • 김주경 기자
  • 승인 2017.04.11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더스뉴스/독서신문 김주경 기자]  이화여자대학교는 정문에 새로운 ‘이화글판’을 선보였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글판의 문구는 ‘찬란히 빛나는 이화의 불꽃이여, 눈부시게 타올라 세계를 비추어라’이다.

이화여대는 2015년 1월 이화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구성원의 자부심을 고취할 수 있는 문구를 담은 ‘이화글판’을 정문에 처음 게시한 이래 연 3~4회 주기적으로 교체하고 있다. 이번 글판은 역대 여덟번째로, 지난해 12월 시상한 ‘제4회 홍보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허 형 학생(20, 국어국문학과 16학번)의 캐치프레이즈 및 캘리그라피를 활용했다.

최우수상 수상작은 ‘불꽃’의 이미지를 형상화한 캐치프레이즈를 역동적이면서 부드러운 느낌의 캘리그라피로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메시지의 가독성이 좋고 문구의 강한 느낌을 캘리그라피로 효과적으로 표현했다는 평을 받았다.

이 작품을 기획한 허 형 학생은 “수식어 ‘찬란한’이나 ‘불꽃’과 같은 중성적인 단어를 선택하는 등 기존의 부드럽고 연약한 여성상으로부터 강인하고 새로운 여성상을 표현하고자 했다”고 기획 의도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