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교육출판
재능TV, 밥·빵·국수 등 밥상머리 인문학 '맛있다' 프로 선봬

[리더스뉴스/독서신문 엄정권 기자] 재능교육(대표 박종우)이 운영하는 재능TV에서 단순히 음식의 맛을 소개하는 형태를 벗어난, 음식에 인문학적 요소를 가미한 프로그램인 <밥상머리 인문학 “맛있다”>를 선보였다.

<밥상머리 인문학 “맛있다”>는 어려운 인문학을 맛있는 음식으로 풀어보는 신개념 인문학 프로그램이다. ‘밥상머리에서 배우는 맛있는 인문학’ 컨셉으로 단순히 음식의 맛을 소개하는 것이 아니라 레시피, 문화, 역사적 배경 등 음식과 관련된 다양한 에피소드를 인문학적으로 접근하여 쉽게 풀어낸다.

<밥상머리 인문학 '맛있다'> 출연자 신효섭 셰프(왼쪽), 김혜인(가운데), 조승연

즉, 매일 같이 밥상에서 만나는 음식에서 아이들이 단순히 먹는 것에서 그치지 않고 그 음식에 대한 레시피가 무엇인지, 건강에 어떠한 영향을 끼치는지, 문화·역사적 배경이 어떠한지 생각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총 4부로 제작된 <밥상머리 인문학 “맛있다”>는 △밥, 밥으로 풀어보는 맛있는 인문학 △빵, 최초의 문명이 만들어낸 음식 △소시지, 중세유럽의 농민 음식 △국수, 실크로드를 타고 유럽에 전해진 음식으로 구성되어 있다. 스타 셰프 신효섭과 ‘어린이 인문학’ 저자인 조승연, 어린이 진행자 김혜인이 출연하여 재치 있는 입담을 선보였다.

엄정권 기자  tastoday@naver.com

<저작권자 © 독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엄정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