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기업/금융
서울시, 푸드트럭 11대 신규 모집

[리더스뉴스/독서신문 엄정권 기자] 서울시가 청년창업·일자리 창출 모델로 주목받고 있는 푸드트럭(음식판매자동차)을 확대하고자 서울시립미술관, 시 서소문청사 등 6개소에서 푸드트럭을 운영할 사업자를 16일까지 모집한다.

신규 모집하는 푸드트럭은 ▲강남구 수서역 공용주차장 3대 ▲송파구 복정역 공용주차장 1대 ▲은평구 서울혁신파크 3대 ▲중구 서울시 서소문청사 1대, 서울시립미술관 1대, 남산골 한옥마을 2대 등 서울시 운영 시설(행정재산) 6개소 11대이다.

시에 따르면 수서역 및 복정역 공용주차장과 서울혁신파크는 3년간의 계약기간으로 운영되며 판매 품목은 휴게음식점 또는 제과점영업 품목을 판매할 수 있다.

시립미술관은 2년간의 계약기간으로 운영되며 주변 상권과 마찰을 줄이기 위하여 판매품목 중 커피, 차, 음료, 제과류를 제외한 품목을 판매할 수 있다.

서소문청사는 계약기간 1년으로 후생동 앞에서 운영하며 주변 상권을 감안 커피, 차, 음료, 김밥, 라면 등의 품목은 제한이 된다.

남산골 한옥마을은 계약기간 1년으로 토, 일요일만 영업을 하며 전통차, 커피, 생수, 기타 병입 음료를 제외한 품목을 판매할 수 있다.

푸드트럭 신규 모집 신청방법은 푸드트럭 영업신청서, 사업계획서 등 제출서류를 준비해 16일(수)까지 서울시 식품안전과(신청사 5층)에 방문 또는 우편(등기) 접수하면 된다.

엄정권 기자  tastoday@naver.com

<저작권자 © 독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엄정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