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을 여는 오늘의 소리] 정승환 ‘바람(달의 연인- 보보경심 려 OST)’…“언젠가 우리 다시 만나는 날이 오면 그땐 헤어지지 마요 나의 사랑”
[아침을 여는 오늘의 소리] 정승환 ‘바람(달의 연인- 보보경심 려 OST)’…“언젠가 우리 다시 만나는 날이 오면 그땐 헤어지지 마요 나의 사랑”
  • 안선정 기자
  • 승인 2016.10.05 00:00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신문 안선정 기자] SBS 드라마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가 비록 시청률에선 KBS2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에 한참 못 미치는 성적을 보이고 있지만 OST 전쟁에서는 만만치 않은 저력을 과시하고 있다.

아이돌 그룹 엑소 멤버 백현은 드라마에 출연하고 있을 뿐 아니라 또 다른 멤버 첸과 시우민의 지원을 받아 OST 첫 주자로 참여해 ‘너를 위해’ 음원을 출시한 바 있다. 이 곡은 아직까지도 주요 음원 사이트에서 높은 순위를 차지하고 있다.

이어 아이오아이(I.O.I), 다비치, 태연, 에픽하이, 백아연, SG워너비 등 실력과 인기 모두 아쉬울 것 없는 가수들이 줄줄이 OST 트랙을 책임졌다. 이들 음원 역시 100위권 안에 머물려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이번엔 SBS 오디션 프로그램 ‘K팝스타 시즌 4’에 출연해 준우승을 차지한 가수 정승환이 합류했다. 그는 ‘K팝스타’ 출연 당시에도 부르는 노래마다 대중의 높은 관심을 받으며 차세대 음원 강자로 서서히 떠올랐다.

그러다보니 신인임에도 드라마 ‘너를 사랑한 시간’과 ‘또 오해영’ OST 작업에도 참여해 좋은 반응을 얻었다.

정승환이 부른 노래 ‘바람’은 앞서 9회 방송에서 극중 해수(아이유 분)와 4황자 왕소(이준기 분)의 키스신을 비롯해 드라마의 중요한 감정 장면에 삽입돼 시청자들에게 깊은 감동을 안겼다.

극 중 주인공들의 슬픈 감정선을 오케스트라와 어쿠스틱 악기들과 정승환 특유의 몽환적이면서 서정적인 목소리가 영상에 아름다움을 더하고 있다.

5일 자정 공개된 ‘달의 연인- 보보경심 려 OST’ 열한 번 째 트랙 ‘바람’이 드라마 인기에 힘입어 좋은 결과를 낼 수 있을지, 정승환이 차세대 음원 강자로서 자존심을 지켜낼지 궁금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달연사랑 2016-10-06 20:47:32
Ost 정승환 노래짱입니다 울고싶을때 우울할때 달연 ost추천합니다

썩소 2016-10-05 02:28:56
왕이 돌아가시고 정윤에게 만세만세만만세 하는데 황당함. 짬뽕도 그런 중국짬뽕 처음이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