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뮤지컬 '바람처럼 불꽃처럼', 박제상과 김씨의 '저릿' 이별
[포토] 뮤지컬 '바람처럼 불꽃처럼', 박제상과 김씨의 '저릿' 이별
  • 이보미 기자
  • 승인 2015.10.20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20일 연습실 공개 현장 주요 장면 시연 모습
 

[독서신문 이보미 기자] 브라이언과 배우 전수미가 뮤지컬 '바람처럼 불꽃처럼' 연습실 공개 현장에서 신라의 박제상과 국대부인 김씨로 각각 분해 애절한 마음을 노래하고 있다.

20일 성신여대 운정그린캠퍼스에서 열린 이날 연습실 공개 현장에서는 브라이언과 전수미가 공연 주요 장면으로 '박제상의 고구려행에 염려하는 김씨부인의 절절한 마음과 의연하게 부인을 안심시키는 방제상의 모습'을 열연했다.

한편, 뮤지컬 '바람처럼 불꽃처럼'은 신라 시대를 배경으로 망부석 설화의 주인공 신라 태수 박제상과 그 아니 국대부인 김씨의 절절한 사랑을 그린 작품이다. 10월 31일부터 11월 29일까지 서울 광진구 유니버설 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