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랩, 성인사이트서 유포되는 악성코드 주의 당부
안랩, 성인사이트서 유포되는 악성코드 주의 당부
  • 이경열 기자
  • 승인 2015.09.23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안패치 되지 않은 IE로 접속 시 악성코드 감염
 

[독서신문 이경열 기자] 안랩(대표 권치중, www.ahnlab.com) 은 최근 갓모드(God Mode) 공격기법을 악용해 성인 웹사이트로 악성코드를 유포하는 사례가 발견되어 사용자의 주의를 당부했다.

먼저 공격자는 악성코드 보안이 취약한 성인 웹사이트에 갓모드 취약점을 이용하는 스크립트를 삽입한 뒤, ‘드라이브 바이 다운로드(Drive-by-Download, 보충자료 2 참조)’방식으로 악성코드를 유포했다. 즉, 사용자가 최신 보안 패치가 되지 않은 인터넷 익스플로러(IE)로 해당 사이트를 방문하기만 해도 자동으로 악성코드에 감염된다.

해당 악성코드는 감염 이후 특정 IP(C&C(Command&Control)서버, 공격자가 악성코드를 원격 조정하기 위해 사용하는 서버)로 접속을 시도하는 하는 등 공격자의 특정 명령을 받아 수행하는 ‘백도어’ 역할을 할 것으로 추정된다.

즉, 공격자의 목적에 따라 다양한 악성코드 추가 설치 및 실행이 가능해 사용자의 주의가 필요하다. 현재 V3 제품군은 해당 악성코드를 진단하고 있다.

이 같은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의심되는 웹사이트 방문 자제 ▲OS(운영체제) 및 인터넷 브라우저(IE, 크롬, 파이어폭스 등), 오피스 SW등 프로그램 최신 버전 유지 및 보안 패치 적용 ▲백신 프로그램 설치, 자동업데이트 및 실시간 감시 기능 실행 등이 필요하다.

안랩 ASEC대응팀 박태환 팀장은 “공격자는 악성코드 유포를 위해 다양한 취약점을 노리고 있다”며 “이 때 사용자가 백신을 비롯해 모든 소프트웨어를 최신 버전으로 유지하는 등 기본수칙을 실행한다면 피해를 예방할 수 있다” 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