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클라우드 아틀라스' 짐 스터게스-배두나, "저희 잘 어울려요?"
[포토] '클라우드 아틀라스' 짐 스터게스-배두나, "저희 잘 어울려요?"
  • 독서신문
  • 승인 2013.01.02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신문] 2013년 블록버스터의 포문을 여는 영화 <클라우드 아틀라스>에서 연인으로 호흡을 맞춘 짐 스터게스와 배두나가 화보에서도 찰떡 궁합을 보여 줬다.
 
내한 기자회견 당시에도 친분을 과시한 이들은 공개된 화보 컷에서도 다정하고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커플 포스를 유감 없이 발산했다.
 
특히 핑크와 블루 의상으로 조화를 이루며 장난기 어린 표정을 담은 컷에서는 짐 스터게스와 배두나가 촬영 기간 몇 달에 걸쳐 쌓은 우정이 고스란히 느껴진다.
 
한편 19세기부터 약 500여 년의 시공간을 넘나들며 펼쳐지는 여섯 개의 스토리가 하나의 대서사로 관통하는 작품 <클라우드 아틀라스>에서 짐 스터게스와 배두나는 두 개의 이야기에서 연인과 부부로 호흡을 맞췄다. 먼저 1836년 태평양을 항해하는 상선의 미스터리를 그린 스토리에서 짐 스터게스는 백인 변호사 '어윙'을, 배두나는 그를 기다리는 아내 '틸다'를 연기했고, 2144년 미래 도시 '네오 서울'을 담은 이야기에서 배두나는 복제인간 '손미-451'을, 짐 스터게스는 순혈인간 '장혜주' 역을 맡았다. 영화는 오는 9일 개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