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제가, 욕망을 거세한 조선을 비웃다
박제가, 욕망을 거세한 조선을 비웃다
  • 윤빛나
  • 승인 2012.12.21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신문] 조선 후기 이용후생 실학자 중 상대적으로 저평가돼 온 박제가의 삶에 주목했다. 정계 진출의 야망보다 모든 사람이 잘살 수 있는 나라를 고민하며 청나라의 선진문물을 적극 수용하고, 우리 것을 버리는 '중상주의' 개혁을 외쳤던 그가 들여다본 조선의 한계부터 박제가의 유년 시절 등 개인적인 모습까지 엿볼 수 있다.

■ 박제가, 욕망을 거세한 조선을 비웃다     
임용한 지음 | 역사의아침 펴냄 | 320쪽 | 1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