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서 다비치는 '안녕이라고 말하지마'로 1위를 차지했다.2주연속 1위를 차지한 다비치는 기쁜 마음을 감추지 못했고, 강민경은 "도와주는 스태프, 매니저, 가족, 팬 모두 모두 뿌잉뿌잉"이라고 애교 ">
다비치 강민경, '뿌잉뿌잉' 1위 소감? 멤버 이해리도 '황당'
다비치 강민경, '뿌잉뿌잉' 1위 소감? 멤버 이해리도 '황당'
  • 유지희
  • 승인 2011.10.15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신문 = 유지희 기자] 가수 다비치의 멤버 강민경이 1위 소감으로 "뿌잉뿌잉"이라는 알 수 없는 멘트를 남겨 화제다.
 
지난 14일 KBS 2TV <뮤직뱅크>에서 다비치는 '안녕이라고 말하지마'로 1위를 차지했다.

2주연속 1위를 차지한 다비치는 기쁜 마음을 감추지 못했고, 강민경은 "도와주는 스태프, 매니저, 가족, 팬 모두 모두 뿌잉뿌잉"이라고 애교 섞인 1위 소감을 발표했다.
 
강민경의 소감에 멤버 이해리는 당황한 기색을 감추지 못한 채 "그게 뭐야?"라는 멘트를 남겨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한편 강민경의 "뿌잉뿌잉’은 MBC 시트콤 <하이킥! 짧은 다리의 역습>에서 이종석이 사용하는 말로, 유행 조짐을 보이고 있다. "뿌잉뿌잉"이 하이킥 지난 시즌인 <지붕뚫고 하이킥>에서 해리(진지희)가 유행시켰던 "빵꾸똥꾸"만큼 국민적 유행어가 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