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억된 역사
기억된 역사
  • 관리자
  • 승인 2006.08.2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간은 흐르면서 무형 유형의 것들을 생성하고 소멸시킨다. 황새미 作 『기억된 역사』는 생성과 소멸해가는 시간의 흐름 속에 있는 역사가 현재의 삶과 밀접한 관련성을 지니고 있음을 표현하고 있다. 노출된 욕망의 발걸음이 해석해 놓은 사실들을 찾아 누구라도 나하고 통할 수 있는 참 나만이 가지고 있는 主人이 기록해 놓은 바른 역사의 기록을 보고 싶다.

 

독서신문 1410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