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나리’ 윤여정, 한국인 최초로 미국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수상
‘미나리’ 윤여정, 한국인 최초로 미국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수상
  • 송석주 기자
  • 승인 2021.04.26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윤여정이 25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LA)의 유니언 스테이션에서 열린 제93회 아카데미 시상식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독서신문 송석주 기자] 정이삭 감독의 영화 <미나리>에서 ‘순자’ 역을 맡은 배우 윤여정(74)이 한국인 최초로 미국 아카데미 여우조연상을 수상했다.

제93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은 25일(현지시간) 오후 5시에 미국 로스앤젤레스 유니온 스테이션에서 열렸다. 이날 윤여정은 행사 시작 2시간 전, 세련된 백발에 네이비색의 깔끔한 드레스 차림으로 오스카 레드카펫을 밟았다.

윤여정은 <보랏 서브시퀀트 무비필름>의 마리아 바카로바, <힐빌리의 노래>의 글렌 클로즈, <맹크>의 아만다 사이프리드, <더 파더>의 올리비아 콜맨 등 할리우드의 쟁쟁한 배우들을 제치고 여우조연상을 수상했다.

<미나리>는 1980년대 미국 아칸소에 정착한 한국인 이민자 가정의 이야기를 담았다. 영화에서 윤여정은 딸을 돕기 위해 미국으로 간 순자 역을 맡아 호연을 펼쳤다.

그는 앞서 미국배우조합상(SAG)과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여우조연상을 수상하는 등 무려 40여개에 이르는 트로피를 안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논현로31길 14 (서울미디어빌딩)
  • 대표전화 : 02-581-4396
  • 팩스 : 02-522-6725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용채
  • 법인명 : (주)에이원뉴스
  • 제호 : 독서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379
  • 등록일 : 2007-05-28
  • 발행일 : 1970-11-08
  • 발행인 : 방재홍
  • 편집인 : 방두철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고충처리인 박용채 070-4699-7368 pyc4737@readersnews.com
  • 독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독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readers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