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 김초엽·정소연 아티스트 토크 유튜브 생중계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 김초엽·정소연 아티스트 토크 유튜브 생중계
  • 서믿음 기자
  • 승인 2020.10.29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신문 서믿음 기자]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이사장 안중원, 이하 장문원)이 오는 11월 2일 오후 4시부터 6시까지 ‘아티스트 토크3-김초엽X정소연’을 사전 신청자에 한해 유튜브 생중계한다.

‘이:음 예술창작 아카데미’의 일환으로 마련된 이번 행사에는 한국 SF 소설가이자, 여성과 장애인 등 소수자의 관점을 주요하게 다뤄왔던 김초엽(『우리가 빛의 속도로 갈 수 없다면』 저자), 정소연(한국과학소설작가연대 前 대표, 『옆집의 영희 씨』 저자) 작가와 모더레이터로 김지승(비영리단체 다수 매체 에디터, 『아무튼, 연필』 저자)작가가 함께 한다.

1부에서는 ‘우리에겐 더 많은 상상력이 필요하다’는 주제로 SF적 상상력이란 무엇인지, 현실의 장애와 사회적 편견을 넘어서는 문학적 시도는 유효한지 등을 이야기하며, 2부에서는 ‘코로나19, 뉴노멀의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라는 주제로 『팬데믹』에 수록된 두 작가의 작품과 함께, 우리가 마주한 뉴노멀과 팬데믹에 대한 이야기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참여자의 장애 유형을 고려한 문자 통역과 수어 통역 등 배리어프리 서비스를 지원하며, 앞서 진행된 아티스트 토크 1회(문승현X정기황 ‘뉴노멀의 시대-장애, 도시와 건축을 말하다’)와 2회(백우람X안석환 ‘오지 않는 고도를 기다리며 던지는 예술적 질문들’) 영상은 11월 초 장문원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이:음 예술창작 아카데미’는 온택트를 중심으로 내년 1월까지 계속되며, ‘장애학’ ‘장애,예술,인문학’ ‘현대예술과 장애미학’ 강의 및 온라인 창작콘텐츠 등은 장문원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다. 자세한 사항은 장문원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청은 오는 30일 저녁 6시까지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