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의장, 한러 수교 30주년 기념 국회 특별전시회 참석
박병석 의장, 한러 수교 30주년 기념 국회 특별전시회 참석
  • 방은주 기자
  • 승인 2020.10.28 1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신문 방은주 기자] 박병석 국회의장은 지난 27일 오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한러 수교 30주년 기념 국회 특별전시회에 참석했다.

박병석 국회의장(가운데), 안드레이 쿨릭 주한 러시아 대사(왼쪽에서 네 번째)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한·러수교 30주년 기념 국회 특별전시회 개막식 커팅을 하고 있다. [사진=국회]
박병석 국회의장(가운데), 안드레이 쿨릭 주한러시아 대사(왼쪽에서 네 번째)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한·러수교 30주년 기념 국회 특별전시회 개막식 커팅을 하고 있다 [사진=국회]

이 자리에서 박병석 의장은 “한국과 러시아는 수교 30주년 동안 놀라운 발전을 했다. 작년 양국 교역이 223억 불을 기록했고, 인적 교류도 급증했다”며 “한국에게 러시아는 신북방정책의 핵심국이고, 한반도 평화의 동반자이다. 러시아에게 한국은 극동개발의 파트너일 것이다”라고 했다.

이어 “양국 의회의 관계도 돈독하다. 2016년부터 시작된 유라시아 국회의장 회의를 한국과 러시아가 공동의장국을 맡아 매년 주최해왔다”며 “올해는 코로나 때문에 연기됐지만 내년엔 열릴 것으로 기대가 된다”고 말했다.

행사에는 박 의장과 안드레이 보리소비치 쿨릭(Andrey B. Kulik) 주한러시아대사를 비롯해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최강욱 열린민주당 대표,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인 민주당 송영길 의원 등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