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작가의 탄생』
[신간] 『작가의 탄생』
  • 송석주 기자
  • 승인 2020.10.20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권의 시집 『연애의 책』과 『식물원』으로 자신만의 독특한 시 세계를 보여 준 유진목 시인의 신작 시집이 출간됐다. 만약에 세상을 삶과 죽음이 뒤엉킨 공간이라고 말할 수 있다면, 이 시집은 삶과 죽음이 부딪히고 교차하는 그 순간에 쓸쓸하게 놓여있다. 시작과 끝의 경계에서, 그럼에도 불구하고 삶의 지속가능성을 끊임없이 타진하는 시인의 언어들은 살아있다는 것과 죽어가는 것의 관계성을 침묵의 표정으로 되뇐다. 시집에 대해 황인찬 시인은 “읽을수록 새로워지고, 생각할수록 마음이 가라앉는 유진목의 시를 나는 노래도록 사랑하고, 되새기게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사람과 사랑과 세상을 선득한 눈길로 바라보는 시집.

■ 작가의 탄생
유진목 지음│민음사 펴냄│168쪽│10,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