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바람이 눈을 빛내고 있었어』
[신간] 『바람이 눈을 빛내고 있었어』
  • 서믿음 기자
  • 승인 2020.10.14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인으로, 세 아이를 키우며 동시를 쓰기 시작한 저자의 첫 동시집이다. 지금껏 그의 시는 여러 문학상의 영예를 안았는데, 제7회 문학동네문학상 심사 당시에는 ‘시적 세련성에서 단연 돋보인다’ ‘말을 다루는 솜씨가 빼어나다’ ‘어디 거칠거나 어색한 언어의 실밥이 도무지 눈에 띄지 않을 정도로 잘 다듬어져 있다’는 평을 받았다. 책에는 초등학교 고학년이 즐길 법한 시가 담겼는데, 뜨거운 태양보다는 은은한 달에 마음이 가고, 아직 가 본 적 없는 먼 곳의 이야기가 궁금하고, 그곳 어디엔가 있을 ‘나를 닮은 또 다른 아이’가 그리운 아이들의 속내를 섬세하게 포착해 시적 언어로 표현했다.

 

■ 바람이 눈을 빛내고 있었어
문신 지음 | 임효영 그림 | 문학동네 펴냄│132쪽│11,5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