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의장, 야콥할그렌 주한스웨덴 대사 예방 받아
박병석 의장, 야콥할그렌 주한스웨덴 대사 예방 받아
  • 방은주 기자
  • 승인 2020.09.08 2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공동개발로 국제사회 선도해 나가야”

[독서신문 방은주 기자] 박병석 국회의장은 8일 의장 집무실에서 야콥할그렌 주한스웨덴 대사를 만나 “양국의 우호 증진은 양국 간 발전에 가장 기초라고 생각한다”며 “코로나19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치료제·백신을 공동 개발하고, 바이오‧5G 분야에 대해서도 긴밀히 협력함으로써 국제사회를 함께 선도해 나가길 바란다”고 했다.

또한 스웨덴 기업의 한국 투자에 감사를 표하면서 “경제협력뿐 아니라 한반도 평화정착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스웨덴의 역할에 대해 높게 평가한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박병석 국회의장(왼쪽)이 8일 국회 의장 집무실에서 야콥할그렌 주한스웨덴 대사(오른쪽)의 예방을 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국회]
박병석 국회의장(왼쪽)이 8일 국회 의장 집무실에서 야콥할그렌 주한스웨덴 대사(오른쪽)의 예방을 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국회]

이에 할그렌 대사는 “작년 양국 정상 간 합의에 따라 스톡홀름에 ‘코리아 스타트업 센터’가 만들어지는 등 양국관계는 지속적으로 발전 중”이라며 “한국의 많은 기업이 스웨덴을 위시한 북유럽 여러 나라에 진출해 우호‧협력관계를 증진시키고 있는 점에 대해 감사드린다”고 했다.

아울러 박 의장은 차기 WTO 사무총장 후보로 입후보한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을 두고 “개도국부터 선진국까지 오랫동안 협상 경험이 있어 WTO 사무총장으로 적임자라 생각한다”며 “스웨덴 측에서 관심을 가지고 지지해달라”고 말했다.

이 자리에는 로딘-산드스트롬 주한스웨덴대사관 정무서기관을 비롯해 복기왕 의장비서실장, 한민수 공보수석비서관, 김형길 외교특임대사, 곽현준 국제국장, 황승기 의회외교정책심의관 등이 함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