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블리시, 엔디소프트와 MOU 체결
퍼블리시, 엔디소프트와 MOU 체결
  • 권동혁 기자
  • 승인 2020.09.08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퍼블리시]
[사진=퍼블리시]

[독서신문 권동혁 기자] 퍼블리시(PUBLISH)가 인터넷 언론 컨텐츠 관리시스템(CMS) 서비스 기업 엔디소프트(NDSoft)와 전략적 제휴(MOU)를 맺고 미디어 시장 확장과 혁신에 나선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엔디소프트는 고객사 사용자 증대와 사이트 활성화를 위해 고객사 웹사이트에 퍼블리시 라이브러리와 API를 연동, 블록체인 기반의 차세대 CMS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고객사는 기존 CMS를 바꾸지 않아도 API 연동을 통해 간편하게 블록체인 기반의 최신 CMS기능을 도입할 수 있다.

또한 엔디소프트는 퍼블리시와 협력해 고객사에 '맞춤형 광고 서비스'를 제공하고, 부가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한다. 맟춤형 광고 서비스는 인공지능(AI)을 통해 기사 주제와 내용에 부합하는 광고를 매칭시켜 보여준다. 이를 통해 이용자 쿠키 데이터를 바탕으로 이용자가 검색한 광고를 기사 내용과 무관하게 노출시켜 왔던 기존 광고 서비스와의 차별점을 제시한다.

아울러 양사는 '퍼블리시 얼라이언스'가 보유한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엔디소프트의 해외시장 진출에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퍼블리시 얼라이언스는 분산신원증명(DID), 팩트체킹, 토큰화를 주축으로 하는 미디어 블록체인 기술 도입을 위해 설립된 글로벌 협력 네트워크로, 현재 국내외 60여 미디어·기술업체·학술연구기관이 참여하고 있다. 양사는 각사가 보유한 강점과 자원을 활용해 해외 진출의 교두보를 마련할 예정이다.

이번 협력을 통해 퍼블리시는 미디어 산업 발전을 위해 세계 최초로 발행한 미디어 특화 디지털 자산 '뉴스(NEWS)' 토큰 생태계를 더욱 확장해나갈 계획이다. 엔디소프트 2700여 고객사에 블록체인 기술 공급과 함께 인공지능(AI) 기반의 맞춤형 광고 서비스를 제공하고, 향후 글로벌 광고 네트워크와 연계한 이커머스 생태계로 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다.

권성민 퍼블리시 대표는 "국내 대표 CMS 제공업체 엔디소프트와 협력은 국내 2,700여 인터넷 언론사의 경쟁력을 높이고, 신기술 도입을 통해 국내 언론 산업의 패러다임을 바꿀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다"며 "국내 상황에 최적화된 블록체인 및 AI 기반 보도 체계를 구축하고 퍼블리시 얼라이언스를 통해 글로벌 연구 협력 네트워크를 지속·강화함으로써, 대한민국의 기술 역량을 세계적으로 가시화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