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날씨] 오늘도 무더위 기승… 태풍 ‘바비’ 북상
[오늘날씨] 오늘도 무더위 기승… 태풍 ‘바비’ 북상
  • 전진호 기자
  • 승인 2020.08.24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신문 전진호 기자] 월요일인 오늘(24일)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 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가끔 구름이 많이 끼고, 오후 경기 동부 지역은 소나기가 오는 곳도 있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 서울은 31도, 광주 33도, 대구 34도로 무덥겠다. 오후에는 경기 동부 지역에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고, 내일 오후부터는 경기 남부 지역에, 모레 밤부터는 경기 남부와 서해5도 지역부터 비가 내릴 수 있다며 이같이 예보했다.

오늘 내륙 지방은 대체로 폭염 속에 맑은 날씨가 지속되겠지만, 제주도의 경우 서서히 북상하는 태풍의 ‘바비’의 간접 영향으로 비가 내릴 수도 있겠다. 태풍은 수요일 오후 제주도 서쪽을 지나 서해상으로 이동했다가 목요일에는 북한 황해도 주변에 상륙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오늘 오전 제주도를 시작으로, 내일 밤에는 남해안 지역 대부분이 태풍의 간접 영향을 받겠고, 모레부터는 전국이 태풍의 직접 영향권에 들어 강한 비가 쏟아지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