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9,250건)
[신간] 미래를 바꿀 수 있는 비법 『행운을 부르는 포춘 사이클』
지금 당장 인생이 원하는 방향으로 흘러가지 않더라도, 미래는 바라는 곳으로 향할 수 있다. 『행운을 부르는 포춘 사이클』은 인생의 흐름...
권보견 기자  |  2018-01-24 16:46
라인
[신간] '문학'과 '인생'은 '여행' 『한 길 사람 속』
1990년대는 서태지와 아이들이 데뷔하고, 해외여행이 더욱 자유로워지기 시작한 시기다. 『한 길 사람 속』은 건국 이래 최대의 호황기였...
권보견 기자  |  2018-01-24 16:09
라인
[신간] "노벨상의 상금은 얼마일까?" 『노벨상을 꿈꿔라 3』
2017년에 유체역학 부문에 한국인 수상자가 등장에 이목을 끌었다. 노벨상은 우리 시대 최고의 학자에게 주어지는 영예다. 『노벨상을 꿈...
권보견 기자  |  2018-01-24 09:01
라인
[신간] 돈과 생명 사이 『가짜 나무에 가까이 가지마!』
신간 『가짜 나무에 가까이 가지마!』는 동물들의 구조 신호를 받고 분필을 먹으면 슈퍼우먼으로 변하는 조시 선생님이 시에서 오래된 참나무...
김승일 기자  |  2018-01-23 14:26
라인
[신간] 소수민족 스릴러 『라플란드의 밤』
신간 『라플란드의 밤』은 노르웨이의 순록 경찰 두 명이 스칸디나비아의 사미족 순록치기가 살해된 것을 시작으로 사미족의 정체성을 담은 유...
김승일 기자  |  2018-01-23 11:36
라인
[신간] "일본은 왜 자꾸 독도의 영유권을 주장할까?" 『침대에서 읽는 과학』
우리 주위에는 당연하다고 생각했지만, 곰곰이 생각해보면 고개를 갸우뚱하게 되는 질문이 있다. 『침대에서 읽는 과학』은 일상에서 마주하는...
권보견 기자  |  2018-01-22 13:56
라인
[신간] '1,000원의 힘' 『콩 한 쪽도 나누어요』
나이가 어려도, 가진 것이 없어도 나누고 베풀 수 있다. 『콩 한 쪽도 나누어요』는 나눔을 실천하는 일이 결코 어렵지 않다는 메시지를 ...
권보견 기자  |  2018-01-22 08:53
라인
[신간] "한국과 일본 사이에 '도자기'가 있다" 『망각의 유산』
역사는 어떤 렌즈를 통해 바라보느냐에 따라 해석이 판이해진다. 한일 양국의 역사 가운데에는 언제나 도자기가 있었고, 도자기 하나만으로 ...
권보견 기자  |  2018-01-21 16:33
라인
[신간] 보고 있나요? 『아빠에게 보내는 홈런』
신간 『아빠에게 보내는 홈런』은 늘 아버지와 함께 야구를 즐겼던 야구광 소년 겐이 갑작스러운 아버지의 죽음으로 우울증에 걸려 야구를 하...
김승일 기자  |  2018-01-21 09:42
라인
[신간] 화귀가 된 아버지 『멸화군 불의 연인』
신간 『멸화군 불의 연인』은 태조 이성계에서 태종 이방원에 걸친 시대에 정의로운 군대 멸화군을 이끌던 길환이 궁녀를 탐한 죄로 처형당해...
김승일 기자  |  2018-01-20 13:44
라인
[신간] '"철수와 영희가 다시 돌아왔다" 『바른생활』
90년대 중반 사라져버린 '국민학교' 출신인 아빠와 '초등학교'를 다니고 있는 그의 딸이 세대의 간격을 넘...
권보견 기자  |  2018-01-20 09:35
라인
[신간] 단검으로 '촌철살인' 『만코만코 하고하고』
'만코만코 하고하고'는 윤선도의 『견회요』라는 시조 한 구절에서 따온 것으로 '말도 많고 탈도 많은 요지경 세상이...
권보견 기자  |  2018-01-19 15:57
라인
[신간] 국가를 지킨 '군인'과 '군복' 『역사 속 군복 이야기』
사무라이 가면에서 중세 기사의 투구 꼭대기 장식까지, 군복은 언제나 사람들의 눈길을 끈다. 역사가 흐르는 동안 군복의 재단법은 계속해서...
권보견 기자  |  2018-01-19 09:33
라인
[신간] 위구르 반란 속에서 꽃피는 사랑 『붉은 대문』
신간 『붉은 대문』은 상하이 신공보의 시안 주재 기자 리페이가 신장 위구르 지역에 취재를 갔다가 위구르 무슬림의 반란 때문에 위험에 처...
김승일 기자  |  2018-01-19 08:21
라인
[신간] 좌충우돌 릴레이 소설 집필기 『소설 쓰는 소설』
신간 『소설 쓰는 소설』은 평소 책 한 권도 읽지 않고 줄곧 운동선수로 성장한 여고생 기미코가 코치와의 불화와 부상 때문에 축구부를 떠...
김승일 기자  |  2018-01-18 10:24
라인
[신간] "글자로 지은 밥이 더 맛있어" 『밥 이야기』
최고의 음식 맛을 결정하는 것은 훌륭한 레시피가 아니라 '추억'이다. 저자 니시 가나코는 어릴 적 경험이야말로 '...
권보견 기자  |  2018-01-17 14:04
라인
[신간] '시민제보'가 '고자질'일까? 『언제 고자질해도 돼?』
'고자질'은 우리에게 부정적인 용어로 인식돼 있다. '남의 잘못이나 비밀을 일러바치는 짓'이라는 뜻에서도 ...
권보견 기자  |  2018-01-17 08:52
라인
[신간] “망치가 되지 못하면 모루가 되는 게 인생이야” 『짐승』
편의점 알바로 근근이 생계를 꾸리며 반지하 방에서 살아가는 근덕은 어느날 아침 늦잠에서 깨어보니 생전 처음 보는 여자가 그의 옆에 죽어...
김승일 기자  |  2018-01-16 15:24
라인
[신간] '공부의 신' 합격전략 『7일 공부법』
독학으로 도쿄대, 와세다대, 게이오대에 동시에 합격하고, 500개 이상의 자격증을 취득한 스즈키 히데아키가 20여 년간 각종 시험을 치...
김승일 기자  |  2018-01-16 11:27
라인
[신간] "엄마도 이름이 있다" 『우리 엄마 이름은요?』
집에서나 사회에서 엄마들은 이름을 들어볼 기회가 많지 않다. 엄마, 아내, 며느리 등 이름 외에 다른 호칭이 너무 많기 때문이다. 『우...
권보견 기자  |  2018-01-15 16:14
여백
여백
인터뷰
여백
여백
Back to Top